선대인경제연구소
 
 

SDI글로벌모니터

글로벌 경제/산업 동향 소개와 영향 분석에 특화된 보고서

  • 급격히 성장하는 글로벌 스마트시티 시장
    정부정책 산업/기업 국제경제 2017-11-20
    각국 정부가 추진하는 스마트시티전세계적으로 도시가 급부상하고 있다. 세계인구가 증가하는 과정에서 사람들이 도시로 몰려들면서 도시에 거주하는 인구가 빠르게 늘어나고 있는 것이다. UN이 전망한 바에 따르면 2014년 현재 도시에 거주하는 인구는 38.8억명으로 도시화율(총인구 대...

    <요약> 전세계적으로 도시에 거주하는 인구가 빠르게 늘어나면서 스마트시티가 부상하고 있다. 각국 정부가 ICT기술을 활용해 도시화에 따른 교통혼잡과 환경오염 문제를 해소하려 하고 있으며, 이를 위해 대규모 투자를 감행하고 있는 것이다. 미국의 경우 교통시스템의 노후화 및 비효율성으로 막대한 시간과 비용이 낭비되는데, 이에 대해 오바마정부가 ‘스마트시티 챌린지’ 계획을 추진함으로써 주요 도시들의 참여를 이끌어냈다. 중국도 2015년에 500개 스마트시티 구축계획을 발표하면서 막대한 투자에 나서고 있어 세계 스마트시티 산업의 동력으로 떠오르고 있다. 이와 함께 EU, 일본, 인도, 한국 등도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어 스마트시티 시장은 빠르게 성장할 것으로 보인다.

    보고서 구독/신청 메일로 추천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 파월시대의 연준, 통화정책과 규제완화의 향방은?
    정부정책 국제경제 2017-11-13
    차기 연준총재로 지명된 제롬 파월제롬 파월(Jerome Powell) 연준이사가 차기 연준의장으로 지명되었다. 미 연준은 미국의 중앙은행이자 세계의 중앙은행으로 불릴 만큼 세계경제에 큰 영향을 미치는 기관이다. 새로 임명되는 연준의장의 철학과 방향성에 관심을 가져야 하는 이유다. 또한 ...

    <요약> 제롬 파월 연준이사가 차기 연준의장으로 지명되면서 향후 미 연준의 통화정책 방향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연준의장 교체의 의미는 미국 중앙은행 시스템의 맥락에서 읽을 필요가 있다. 파월의 성향으로 볼 때 미 연준의 통화정책 정상화 움직임은 기존의 흐름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연준 내부의 변화를 고려할 때 규제완화 움직임이 가시화하고 있어 금융시장에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미국경제가 양호한 성장세를 이어가는 가운데 물가상승률이 여전히 저조하게 나타나는 등 불안요인도 나타나고 있다. 차기 연준의장의 판단력과 관리능력이 요구되는 상황이다.

    보고서 구독/신청 메일로 추천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 [윤석천의 글로벌뷰] 전환의 시대와 미래의 고통
    산업/기업 국제경제 2017-11-06
    글로벌한 시각으로 보면 세계는 풍요로워지고 있다. 자본주의는 인류에게 분명 축복이었다. 1820년경엔 세계 인구의 94%가 극빈층이었다. 가난과 굶주림은 일상이었다. 하나, 자본주의가 발달하면서 1990년에 그 숫자는 35%로 줄었고 2015년엔 9.6%로 감소했다. 이들 극빈층 대부분은 두 나...
  • 관광대국으로 발돋움하는 일본, 한국에 주는 시사점은?
    정부정책 산업/기업 국제경제 2017-10-30
    급증하는 일본의 외국인 관광객 일본 관광산업이 급성장하고 있다. <그림1>의 첫 번째 그래프에서 보는 것처럼 2012년까지 800만명대 수준이었던 일본 방문객 규모는 이후 매년 20%가 넘는 성장률을 보이며 2016년에 2,404만명을 기록했다. 이 같은 추세는 올해도 이어지고 있...

    <요약> 일본을 방문하는 해외 관광객들이 급격히 증가하면서 일본 관광산업이 급성장하고 있다. 특히 중국인 관광객들이 이 같은 흐름을 주도하고 있다. 이 같은 결과가 나타난 배경에는 엔화약세와 함께 아베정부의 적극적인 관광정책이 크게 작용했다. 아베정부는 총리가 직접 관광정책을 관리하는 기구를 만들어 관광 인프라를 정비하고 통역문제를 해결하는 등 외국인 관광객들을 끌어들이기 위한 실질적인 조치들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최근 사드문제가 일단락되면서 한중관계가 개선될 조짐을 보이고 있다. 이에 따라 중국인 관광객이 다시 유입될 것이라는 기대도 커지고 있다. 그러나 사드문제 해결이 곧바로 관련기업들의 실적개선으로 이어질지는 좀 더 지켜볼 필요가 있다. 관광산업 역시 한류와 쇼핑에 지나치게 의존하고 있어 구조적인 취약점을 개선할 필요가 있다.

    보고서 구독/신청 메일로 추천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 미국 주택가격 거품위험의 진실은?
    부동산 국제경제 2017-10-22
    세계 금융위기 이전수준을 뛰어넘은 미국 주택가격미국 주택가격이 빠르게 상승하면서 주택시장에 거품이 낀 것이 아닌가 하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10년전 미국경제는 빠르게 상승하던 주택가격 거품이 갑자기 꺼지면서 큰 충격에 빠진 바 있다. 미국의 주택시장을 중심으로 형성된 버...
  • 급성장하는 플랫폼 기업의 성장동력은?
    주식/금융 산업/기업 국제경제 2017-10-16
    플랫폼 전성시대애플과 구글, 아마존, 페이스북, 우버, 에어비앤비, 알리바바와 같은 회사들의 공통점이 무엇일까? 제목에서 알 수 있듯이 이들은 모두 강력한 플랫폼을 갖춘 기업들이다. 사실 이들은 각기 다른 특성과 강점을 지니고 있다. 예를 들어 구글은 검색광고에 특화되어 있고 아...

    <요약> 애플과 구글, 아마존, 페이스북 등 주요 ICT기업들이 성공을 거둔 데에는 플랫폼이라는 공통된 요인이 작용하고 있다. 플랫폼 기업들은 이른바 네트워크 효과를 바탕으로 전통적인 기업과 차별화된 성장전략을 구사하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그러나 플랫폼 기업으로 성공하기 위해서는 사람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긍정적인 네트워크 효과를 이끌어내야 하고 안정적인 수익원을 창출해야 하는 과제도 있다. 이와 관련해 구글과 페이스북이 어떻게 후발주자의 불리함을 극복했는지, 그리고 높은 성장속도를 유지하고 있는 배경이 무엇인지에 관해 살펴보고자 한다.

    보고서 구독/신청 메일로 추천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 [윤석천의 글로벌뷰]중앙은행: 물가 목표에 대한 집착을 버려야
    정부정책 국제경제 2017-10-10
    연준의 스탠리 피셔 부의장이 사임 의사를 밝혔다. 10월 연준 부의장 자리에서 물러나겠다고 지난 9월 6일(현지시각) 발표했다. 이로써 연준의 지형은 대폭 바뀌게 됐다. 피셔 부의장이 물러나면 연준 이사 자리 7개 가운데 4개가 비게 된다. 내년 2월 임기 만료를 앞두고 있는 재닛 엘런 ...
  • 중국의 규제, 가상화폐 거품붕괴로 이어질까?
    주식/금융 정부정책 국제경제 2017-09-25
    본격화하는 중국의 가상화폐 규제비트코인을 비롯한 가상화폐에 관해 논란이 커지고 있다. 최근 비트코인 가격이 급락과 급등을 반복하며 매우 불안정한 모습을 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비트코인 가격에 심각한 거품이 끼었다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다. 가장 주목할만한 계...

    <요약> 중국의 가상화폐 규제가 본격화하면서 가상화폐 시장에 충격을 주고 있다. 최근 들어 중국의 주요 ICO업체들과 주요 비트코인 거래소들이 업무를 중단하면서, 비트코인 가격이 고점 대비 크게 하락한 것이다. 일부에서는 비트코인 가격거품이 붕괴할 것이라는 전망도 내놓고 있다. 물론 올해 들어 비트코인 가격이 급등하면서 가격하락에 대한 우려가 커진 것은 사실이다. 다만 현재 글로벌 비트코인 시장구조와 추세를 감안할 때 중국정부의 조치가 비트코인 시장의 급격한 위축으로 이어질 가능성은 크지 않다. 무엇보다 비트코인의 근원기술인 블록체인 기술은 앞으로 금융과 통신, 유통 등 분야에서 다양하게 활용될 가능성이 높다.

    보고서 구독/신청 메일로 추천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 내연기관차 시대 막을 내리나?
    2017-09-18
    확산되는 내연기관차 판매 금지 움직임글로벌 자동차 산업에 중대한 변화의 조짐이 나타나고 있다. 최근 중국이 내연기관차 판매를 금지하려는 움직임을 가시화하고 있다. 9월 11일 중국 산업부 부부장인 신구오빈(辛國斌)은 산업부가 경유차와 휘발유차의 생산을 완전히 금지하기 위해 연...

    <요약> 주요국들이 장기적으로 내연기관차를 퇴출시키려는 움직임을 가시화하고 있다. 최근 영국과 프랑스에 이어 중국이 경유차와 휘발유차의 생산을 금지하고 전기차를 도입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특히 중국은 세계 최대 전기차시장이면서 세계에서 전기차를 가장 많이 생산하는 국가이기 때문에 이 같은 움직임은 세계 자동차업계에 큰 파급효과를 미칠 것으로 보인다. 최근 주요 자동차업체들도 전기차 개발을 위해 구체적인 투자계획을 제시하고 있다. 이처럼 각국정부와 주요 업체들의 방향성이 비교적 뚜렷해진 만큼 향후 전기차 시장이 빠르게 성장할 것으로 보이며, 이 과정에서 시장을 선점하기 위해 업체간 경쟁도 치열해질 것으로 보인다.

    보고서 구독/신청 메일로 추천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 북한의 6차 핵실험과 북한문제의 경제적 해법
    정부정책 국제경제 2017-09-11
    북한의 6차 핵실험과 딜레마에 처한 문재인정부북한의 군사적 도발이 이어지면서 한반도를 둘러싼 긴장감이 커지고 있다. 북한은 8월 26일 동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SRBM)을 발사한 데 이어 8월 29일에는 일본 상공을 통과하는 중장거리 미사일을 발사했다. 그리고 9월 3일에는 6차 핵...

    <요약> 북한의 군사적 도발이 이어지면서 한반도를 둘러싼 긴장감이 커지고 있다. 이번 핵실험은 지난해 9월에 있었던 5차 핵실험에 비해 폭발력이 훨씬 강화되었으며, 핵탄두 소형화에도 상당한 진전을 이룬 것으로 보인다. 여기에 미국의 트럼프정부가 한국의 대북정책을 비판적으로 언급하는 등 문재인정부는 상당히 어려운 상황을 맞고 있다. 한편 북한은 국제사회의 대북제재에도 불구하고 최근 양호한 경제성장률을 보이고 있는데, 여기에는 김정은정권의 시장친화적인 개혁이 크게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또한 국제사회의 대북제재가 지속되는 가운데 북중교역은 올해 상반기에 증가세를 나타냈다. 지난 몇 년간 남북교역이 위축되면서 북한 대외무역의 중국의존도가 크게 높아졌다. 이런 점들을 감안할 때 문재인정부는 단기적으로는 북한의 군사적 도발에 강경하게 대응하면서도 장기적으로는 북한의 시장화와 개혁∙개방을 유도하는 것이 바람직한 것으로 판단된다.

    보고서 구독/신청 메일로 추천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닫기

http://sdinomics.com/data/raf URL복사

메일추천